기사 (전체 1,29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학술] [순구국어] 호 (오랑캐)+ 주머니
호주머니는 만주 이북의 호족들 옷에 주머니가 많이 달려 있는 것을 보고 생긴 말이다. 원래 우리나라 옷에는 주머니가 없었다고 한다. 있다고 해도 막힌 것이 아니라 옆이나 밑이 트인 공간이었다. 그런데 약탈과 전쟁에 익숙한 오랑캐들이 전쟁 무기를 들고
한림학보   2005-09-05
[학술] [생활한자] 망라(望羅)
網은 ‘물고기를 잡는 그물'이다. 굳이 생선을 잡는 그물을 어망 (漁網)이라고 부르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이와 함께, 羅는 ‘새를 잡는 그물'이다. 그러고 보면 羅의 윗 부분은 그물의 형상으로, 새 維(유)자인 아래 부분을 누르고 있다. 결국 그물로
한림학보   2005-09-05
[학술] [생활영어] Break up with
A : Dude, I broke up with her, last night. B : No kidding. A : I am serious. B : Man, what's wrong with you? Wake up! She was the firth one
한림학보   2005-09-05
[학술] [글짱]1인 14역 수퍼스타 늘어진 글도 쉼표로 살아나
글짱의 문장부호 법칙 1: ‘쉼표는 없을수록 좋다.’ 글짱의 문장부호 법칙 2: ‘쉼표는 많을수록 좋다.’ 말 장난이 아니다. 필자의 말을 들어보면 수긍이 갈 것이다. 글짱 법칙 1: ‘쉼표는 없을수록 좋다’라는 의미는 문장의 길이가 그 정도로 짧아야
심훈 교수   2005-09-05
[학술] [생활한자] 각광(脚光)
영어의 (foot-light)를 한자로 번역한 말이다. 영어의 foot는은 다리를 뜻하는 각(脚), light는 빛 광(光)자를 써서 표현한 단어. 과거 조명 기술이 발달하지 않았던 시절에는 천장이나 관객들의 머리 위에서 조명을 비추기가 불가능했다.때
한림학보   2005-09-02
[학술] [생활영어] Cut the class
A: Hi, bro. B: What's up, buddy? How was your summer break? A: Nothing special. B: By the way, don't you wanna cut the theory class, and go
한림학보   2005-09-02
[학술] [글짱]언어를 꿰매는 ‘바느질' , 문장부호
문: 문장 부호는 세계 만국 공통일까? 답: 아니다. 스페인에서는 물음표를 해당 문장의 앞뒤에 쓰고, 일본에서는 전통적으로 사용하지 않는다. 독일에서 인용을 위한 큰 따옴표가 문장이 시작되는 글자의 아래에 9자의 형태로, 끝나는 문자의 위에 6자의 형
심훈 교수   2005-09-02
[학술] [생활한자] 석권(席卷)
■ 글자풀이 席: 자리 석 卷: 책 권·말 권. ■ 출전 『사기(史記)』「위표팽월열전(魏豹彭越列傳) ■ 뜻풀이 멍석을 마는 것처럼 한 쪽에서부터 토지를 공격해 모두 취하는 것을 말한다. 오늘날에는 자기의 세력 범위를 넓히거나 어떤 조직 등을 장악(掌握
한림학보   2005-07-04
[학술] [생활영어] (Someone) can carry a tune (in a bucket).
Gary : Say, Derek! Did you find the band members you were looking for? (데릭, 찾고 있던 밴드 멤버들을 찾았어요?) Derek : Almost. I've found you, a bass play
한림학보   2005-07-04
[학술] [글짱]글과 신문 이야기
언론 고시가 왜 고시입니까? 그런, 고시는 듣도 보도 못했습니다. 고시라면 당연히 사법고시, 행정고시, 외무고시 같이 국가에서 주관하는 공식적인 시험들을 일컫는 것이 아닌가요? 백번 지당한 말이다. 그래서 지난 해 말 준공된 한림대학교 국제 교육원에
심훈 교수   2005-07-04
[학술] [생활한자] 상사병(相思病)
■ 글자풀이 相 : 서로 상, 思 : 생각할 사, 病 : 병들 병 ■ 출전 『수신기(搜神記)』■ 뜻풀이 : ‘서로 생각하는 병’이라는 뜻으로, 남녀 사이에 서로 그리워하여 생기는 병을 일컫는 말이다. 중국 춘추시대 송(宋)나라 말기의 임금 강왕(康王)
한림학보   2005-05-31
[학술] [생활영어] play the radio
*「나는 라디오를 켠다」는 표현은 ‘악기 연주할 수 있나요’라는 질문에 그냥 ‘아니오’ 라고 하는 대신에 유머를 섞어 대답하는 표현이다.Derek : Hey, Gary! I'm trying to form a rock band. Can you play
한림학보   2005-05-31
[학술] [글짱]글은 내 자신을 나타내는 거울
글나라의 내로라하는 인물들이 모처럼 한 자리에 모였다. 어명에 따라 가장 유능한 글을 재상으로 삼기 위해서다. ‘짧은 글’이 운을 뗐다. “짧은 것이 아름답다.” 그러자 ‘재미있는 글’이 나섰다. “지루한 글은 죄악이라네.” 옆에 있던 ‘알찬 글’이
심훈 교수   2005-05-31
[학술] [생활영어] Look who's talking!
A : I don't like people who criticize others behind their backs. Chris always complains about his roommate and Andy never seems to be able t
한림학보   2005-05-23
[학술] [글짱]작가만 글쓰는게 아니다
다소 어려운 질문 하나: 움베르토 에코, 마이클 크라이튼, 칼 세이건의 공통점은? 답: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작가들이다. 움베르트 에코는 중세 유럽을 배경으로 한 추리 소설인 ‘장미의 이름’을, 마이클 크라이튼은 가상 SF 소설 ‘쥬라기 공원’을, 칼
심훈 교수   2005-05-23
[학술] [글짱]대조, 대구와 병렬의 미
소나기는 쏟아지고, 똥은 마렵고, 허리띠는 옹치고, 꼴짐은 넘어가고, 소는 콩밭으로 뛰고… 일전에 음률에 대해 간단히 언급한 바 있다. 말이건 글이건 리듬을 타야 한다면서 지나가는 얘기로 흘렸었다. 오늘 하게 될 이야기는 이와 유사한 친척 이야기. 이
심훈 교수   2005-05-16
[학술] [생활한자] 청운(靑雲)
【글자풀이】 靑: 푸를 청, 雲: 구름 운. 【출전】조경견백발(照鏡見白髮) 등왕각서(騰王閣序) 【원말】청운지지(靑雲之志). 【뜻풀이】푸른 구름과 같은 뜻. 원대한 이상을 품고 어떤 일을 반드시 이루고야 말겠다는 젊은이의 웅지를 비유하는 말이다. 당(唐
한림학보   2005-05-16
[학술] [생활영어] Let's not, and say we did
* This is a funny thing to say when someone suggests doing something. (누군가 무엇을 하자고 제안했는데 별로 마음이 내키지 않을 때, '우리 한 것으로 치죠.' 하는 표현임.) Mike : Hi
한림학보   2005-05-16
[학술] [생활한자] 태두(泰斗)
【글자풀이】 泰 : 클 태, 斗: 말 두, 별자리 두. 【출전】신당서(新唐書)』,「한유전(韓愈傳)」【원말】태산북두(泰山北斗). 【뜻풀이】학문이나 예술 또는 기타 어떤 분야에서 큰 성과를 이뤄낸 독보적인 존재로서, 세상 사람들로부터 존경받는 사람을 가리
한림학보   2005-05-10
[학술] [생활영어] to waste one's breath
* This means to speak or argue with no result. (별반 효과도 없이 이야기하거나 논쟁하다. ‘쓸데없이 지껄이다’의 표현이다.) Phil : What's wrong? You look angry. (무슨 일 있나요? 화
한림학보   2005-05-10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특별자치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캠퍼스라이프센터 9-308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성민(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