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보도
씨름부, 대학 최강자 면모 뽐내다
전형주 기자  |  jhj4623@hallym.ac.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20  12:02: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우리 대학 씨름부가 또 한 번 우승 소식을 전했다.

씨름부는 충북 증평군 증편종합스포츠센터에서 열린 제18회 증평인삼배전국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 우승과 개인전 2체급을 석권의 기염을 토했다.

이날 우리 대학은 단체전 결승에서 단국대와 맞붙었다. 결승전에는 총 7명의 선수가 출전해 4승을 먼저 거두는 팀이 승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우리 대학 씨름부는 4대2로 단국대를 물리치며 우승의 기쁨을 맛봤다.
개인전에서도 2체급을 석권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경장급(75kg 이하)에서 김지훈(체육ㆍ3년) 씨가 우승후보로 꼽히던 황찬섭(경남대)을 2대1로 꺾는 이변을 연출하며 올 시즌 2관왕을 달성했다. 용사급(95kg 이하)에서는 김철겸(체육ㆍ2년) 씨가 우승을 차지했다. 김훈민(체육ㆍ3년) 씨와 전계완(체육ㆍ2년) 씨도 각각 소장급(80kg 이하)과 청장급(85kg 이하)에서 3위를 차지하는 등의 성적으로 대학 최강임을 입증했다.

한편, 우리 대학 씨름부는 지난해까지 2년 연속 통합씨름협회 대학부 최우수팀에 선정된 바 있다.

전형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학생회 후보 공약, 옛것 ‘재탕’, 참신성 떨어져
2
총학 및 대학본부 주관 등록금 간담회 개최
3
연탄 나눔으로 이웃에 전하는 사랑
4
경영대 경선 과열, 중선관위 제지 나서
5
토익 점수로 장학금 받아가세요
6
4차 산업혁명, 한림대의 미래를 열다
7
낙태법, ‘태아 생명권 존중’과 ‘여성 자기결정권’ 첨예한 대립
8
WHO, 임신중절 ‘여성 근본적 권리’ 일본은 경제적 이유로 낙태 가능
9
우리 안의 오리엔탈리즘
10
한림교양필독서 50선 가이드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학생복지관 9315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주(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