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4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시사] [시사이슈 : 조현병에 대한 오해와 진실] 불확실한 정보가 키운 근거없는 공포, 조현병
모든 것은 오해에서 비롯됐다.2019년 4월 17일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흉악범죄가 발생했다. 가해자는 자신의 집에 불을 질러 주민들이 도망쳐나오게 만들었다. 그리곤 준비해둔 흉기를 무차별적으로 휘둘렀다.세상은 이 가슴아픈 사건에 주목했다. 그리고 이
이재빈 편집장   2019-06-01
[시사] [시사이슈 : 조현병에 대한 오해와 진실] 간호대 학우 5人, 인식개선 캠페인 나서
학내에 조현병에 대한 오해를 푸는 미풍이 불고 있다.배승희(간호ㆍ4년)씨를 비롯한 우리 대학 간호학과 학생 다섯명은 지난달 13일부터 정신질환 및 조현병관련 인식개선 프로젝트를 벌이고 있다. 이들은 조현병 및 정신질환자에 대한 인식 및 편견 실태조사,
이재빈 편집장   2019-06-01
[교양]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사일로 현상‘사일로 현상’이란? 조직 내 다양한 부서들이 서로 다른 부서와는 마치 담을 쌓은 것처럼 교류하지 않는 것을 말한다. 자기 부서의 내부적인 이익만을 추구하는 현상을 일컫는 말로 조직 장벽과 부서 이기주의를 뜻하는 용어다. 사일로(silo)는
한림학보   2019-06-01
[시사] [명저를 만나다] 호모에티쿠스의 품격
‘시시호일(時時好日)’, 우리는 우리의 일상이 ‘날마다 좋은 날’이 되기를 기대하며, ‘좋은 삶이란 무엇인가’, ‘어떻게 하면 행복해질 수 있을까’와 같이 ‘생(生)’에 대한 해법을 찾고 있다. 최근 ‘서울대 행복연구센터’와 ‘키카오같이가치’가 공동으
한림학보   2019-06-01
[시사] 간편하게 배우는 맨몸운동
암워킹근력 운동과 유산소 운동 효과를 동시에 얻을 수 있는 전신 운동이다. 특히 체지방 연소에 탁월해 고도 비만자들에게 추천하는 동작이다. 자신의 체중을 이용한 근력 운동으로 쉽고 안전하게 실시할 수 있다. 하체 스트레칭 효과도 탁월하다. 1. 다리를
김선민 수습기자   2019-06-01
[교양]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닭 알이라는 뜻의 달걀, 일본은 옥, 중국에선 경단으로 불러
영양학자들로부터 가장 완벽한 식품이라는 찬사를 들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콜럼버스를 통해 ‘발상의 전환’을 위한 매개물로 바뀐 식품, 그리하여 먹거리로서보다는 도전자의 정복 대상으로 더욱 유명하게 자리매김한 식품이 바로 달걀이다.이런 달걀은 3대 필수
한림학보   2019-06-01
[교양]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놀랄 때 창피할 때 말하는 ‘닭살 돋는다’ 한국 중국 일본 모두 같은 표현 사용해
지난 시간에는 오독(五毒)을 물리치는 닭 이야기와 함께, 닭을 그리는 일본의 유명 화가들에 대해 알아봤다. 오늘은 그 후속탄으로 일본의 국민화가 카츠시카 호쿠사이에 대해 몇 자 소개하고자 한다.동시대에 우타마로와 쌍벽을 이룬 카츠시카 호쿠사이는 에도
한림학보   2019-05-25
[시사] 이 모든 게 페미니즘 탓이라고? 반(反)페미니즘의 기원과 증식을 파헤치다
‘백래시(Backlash)’, 사회 변화나 정치적 변화로 인해 자신의 중요도, 영향력, 권력이 줄어든다고 느끼는 불특정 다수가 가한 정서적 반응과 함께 변화에 반발하는 현상을 가리키는 사회학 용어로서 주로 성적, 인종적, 종교적 소수자에 대한 차별의
한림학보   2019-05-18
[시사] 어디를 바라보고 걷는가
무려 5년 전 일이다. 지금 날씨에 어울리는 얘기는 아니지만, 목도리를 칭칭 둘러메고, 옷을 여러겹 껴입은 채 고사장으로 향했다. 늘 맡던 공기의 냄새, 바람의 결, 햇볕의 따끈따끈한 온도. 모든 것이 그대로였으나 내 마음만큼은 여느 때와 달랐다. 수
김수빈 기자   2019-05-18
[교양] 뱀 지네 전갈 도마뱀 두꺼비의 천적, 닭 도교와 불교선 오독(五毒) 부적으로 활용
지난 시간에는 중국의 피카소, 치바이스에 대해 소개한 바 있다. 이번에는 치바이스에 대한 이야기를 마저 하고 중국과 일본의 또 다른 닭 그림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미술사학자 홍선표 이화여대 명예교수에 따르면 치바이스의 예술 세계는 비슷한 시기에 활약
한림학보   2019-05-18
[시사] [시사이슈] 전국버스, 96.6% 압도적 찬성 속에 2만여대 ‘총파업’ 결의
전국 버스가 파업에 돌입하는 ‘버스대란’이 현실화될 조짐이다. 당국은 급하게 사태 진화에 나섰지만 15일로 예정된 총파업을 막을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은 지난 9일 자체적으로 진행한 파업 찬반투표가 96.6%의 찬성을 얻어 총파업을
이재빈 편집장   2019-05-11
[시사] [시사이슈] “지방국ㆍ공립대 학생 등록금 전액 감면해야”
지방국립대와 공영형 지방사립대학의 등록금을 전액 지원해야 한다는 주장이 거세다.부산대 교수회 지방대학균형발전위원회는 지난 3월 100만명 전자서명운동을 개시했다. 지방국립대학 학부와 대학원, 공영형지방사립대학 등록금 전액 감면을 촉구하는 내용이다. 위
이재빈 편집장   2019-05-11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베니스 영화제‘베니스 영화제’란? 이탈리아의 항구도시 베니스에서 열리는 국제영화제이다. 매년 8월 말부터 9월 초에 개최된다. 칸 영화제, 베를린 국제 영화제와 더불어 3대 영화제로 유명하고 그 중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니고 있다. 최우수작품상에는 ‘황
한림학보   2019-05-11
[시사] [명저를 만나다] 페미니즘은 휴머니즘이다.
서구 페미니즘은 ‘여성도 남성과 동일한 인간’이라는 보편적 가치를 공론화하는 것에서 시작됐다. 메리 울스턴크래프트(Mary Wollstonecraft, 1759~1797)는 여성을 남성에 예속된 존재가 아니라 개체성을 지닌 독립적 존재로 인정해야 하며
한림학보   2019-05-11
[시사] [기자칼럼] 오타쿠가 세상을 바꾼다
‘오타쿠’를 사전에 검색하면 특정 취미·사물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나, 다른 분야의 지식이 부족하고 사교성이 결여된 인물이라고 나온다. 이렇듯 초창기에는 오타쿠가 부정적인 뜻으로 쓰였지만, 점차 의미가 확대돼 특정 분야의 전문가라는 의미도 띠게 된
이보민 기자   2019-05-11
[시사] 간편하게 배우는 맨몸운동
브릿지엉덩이 근육을 발달시켜 탄력적인 엉덩이를 만들 수 있다. 등 근육 발달에도 도움이 된다. 특히 허리통증이 있거나 장시간 책상에 앉아 있는 경우 수시로 이 동작을 반복해 뭉친 허리 근육을 풀 수 있다. 1. 천장을 바라보고 누운 상태로 양팔은 펴서
김선민 수습기자   2019-05-11
[교양]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문(文), 무(武), 용(勇), 인(仁), 신(信)의 다섯 덕목을 모두 지닌 슬기로운 닭
국민일보 문화부장을 역임했으며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있는 갤러리 ‘학고재’의 주간인 손철주에 따르면 닭은 맨드라미와 함께 옛 그림에 자주 나오는 소재다. 닭에 볏이 있고 맨드라미의 붉은 꽃잎도 닭 볏을 닮아 둘 다 화폭에 담으면 벼슬을 기원하는 의미가
한림학보   2019-05-11
[시사] 노란 조끼부대 시위 부추긴 거액의 기부금
이달 15일 프랑스의 심장이라고 불리던 노트르담 대성당에 대형 화재가 발생했다. 세계인들이 안타까워하는 마음으로 가슴 졸이며 지켜봤지만 그렇게 노트르담은 무너져 내렸다. 이 화재로 첨탑이 무너지고 지붕의 목조 구조물 붕괴됐으나 종탑과 외벽 구조에는 불
이보민 기자   2019-04-27
[시사] ‘곰탕집 성추행 사건’ 항소심서도 ‘유죄’
추행 여부를 두고 논란이 일었던 일명 ‘곰탕집 성추행 사건’의 피의자가 2심에서도 유죄를 선고받았다. 다만 법원은 1심에서 선고했던 징역 6개월은 죄질에 비해 형이 무겁다고 판단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결정했다.부산지법 형사3부는 지난 26일 여성의 엉
이재빈 편집장   2019-04-27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방탄커피‘방탄커피(bulletproof coffee)’란? 아메리카노에 버터와 MCT오일(코코넛에서 추출한 중쇄지방산 오일)을 타서 먹는 커피를 말한다. ‘총알도 막아낼 만큼 강한 에너지를 담은 커피’라는 의미로 주로 공복에 마신다. 방탄커피는 본래
한림학보   2019-04-2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캠퍼스라이프센터 9-308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찬미(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