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한림학보  |  news@hallym.ac.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8  11:06: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와일드카드

와일드카드는 출전자격을 따지 못했으나 특별히 출전이 허용되는 선수나 팀을 뜻한다. 올림픽 남자축구에선 만 23세 이하로 출전 연령이 제한됐는데,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 때부터 만 24세 이상 선수 3명씩의 출전을 허용했다. 아시안게임 축구에서는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부터 와일드카드 제도가 도입됐다. 김학범 감독의 한국 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우승하며 역대 최다 우승(5회)의 금자탑을 세웠다. 와일드카드의 역할이 절대적이었다. 손흥민 선수(26·토트넘)의 킬패스에 황의조 선수(26·감바 오사카)가 두 번의 헤트트릭을 성공시켰고, 조현우 골키퍼(27·대구)가 골문을 단단히 지키면서 역대 최고의 와일드카드였다는 평가다.

핑프족

간단한 정보조차 스스로 찾아보지 않고 온라인과 SNS 등에 물어보는 사람을 뜻한다. 핑거(finger, 손가락)와 프린세스(princess, 공주) 또는 프린스(prince, 왕자)를 합성한 신조어로 마치 공주나 왕자처럼 지식을 습득하는 사람을 지칭한다. 노력 없이 정보나 지식을 습득하는 사람을 비꼬는 표현이다. 어떤 문제를 스스로 해결하기보다 남에게 의존해 그 상황을 모면하려는 성향을 가지고 있다. 실제로 많은 커뮤니티에서는 '핑프 사절', '핑프짓 그만' 등 이를 비판하는 글이 속속 올라온다. 전문가들은 이 같은 현상의 원인 중 하나로 ‘대학 입시 위주의 주입식 교육’을 꼽는다. 빠르게 정보를 습득해야만 성과를 얻는 현 교육환경이 이를 더욱 심화하게 했다는 얘기다.

외국인 노동자 수습제

최저임금법에 의해 근로계약 기간이 1년 이상인 노동자는 최장 3개월의 수습 기간 동안 최저임금에서 10%를 삭감한 금액을 받을 수 있다. 이것을 외국인 노동자에게만 수습기간을 2년으로 연장하고 그 할인율을 높여 국내 입국 1년 차에는 최저임금의 80%, 2년 차에는 90%를 줄 수 있도록 하자는 것이다. 중소기업중앙회가 2018년 7월 30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 ‘외국인 노동자 수습제’를 건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이 제도에 따르면 이주노동자는 3년차에 이르러서야 최저임금의 100%를 급여로 받게 된다. 이를 두고 외국인 노동자도 똑같은 인간이라는 주장과 그들과 국내 노동자들 간의 생산성이 다르다는 주장이 팽팽히 맞서는 모양새다.

체크슈머

성분과 원재료를 꼼꼼히 확인한 후 구매하는 소비자를 뜻하는 단어로 검사·대조를 뜻하는 체크(Check)와 소비자를 뜻하는 컨슈머(Consumer)를 합성한 신조어다. 브랜드 명성이나 홍보성 문구 등에 현혹되지 않고 직접 제품의 안전성을 확인하려는 특징이 있다. 화학 성분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는 가운데 화장품 성분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며 화장품 성분을 꼼꼼히 따지는 ‘체크슈머’들이 새로운 소비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다. 똑똑한 소비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이 늘어감에 따라 SNS 공간에서는 여행지나 음식점, 카페 등을 평가하고 순위를 매겨 놓는 전문 포스팅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식당을 방문하기 전 후기를 먼저 찾아보는 체크슈머가 급증하고 있다. 

한림학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올해의 한림인’, 한자리에 모이다
2
소속변경ㆍ복수전공 및 전공배정 신청 25일까지
3
[한림의 천사를 찾아서] 아이들에게 사랑을 채워주는 ‘채움천사’
4
우리 대학 글로벌협력대학원, 세계를 향해 ‘약진 앞으로’
5
정행인의날:빛과밤 ‘동문멘토링’ 인기
6
대학생 2명중 1명 아침식사 걸러
7
내년 총학ㆍ동연 회장단, 각 두 팀씩 출마 ‘각축’
8
단과대학선 인문대 등 2곳만 두팀간 경쟁
9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식인 풍습에서 인류 구원해준 고마운 닭 매년 600억 마리 도축되는 최고 단백질원
10
[한림원] 인슐린에 의한 간암세포 성장 촉진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캠퍼스라이프센터 9-308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찬미(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