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9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 [문화]획일화된 대중 가요계 진단
가요순위프로그램, 장르의 다양성 해치는 등 대중가요 발전의 걸림돌 지금 우리 가요계 순위를 본다면 전체적으로 댄스와 발라드로 양분돼 있는 것을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이것은 우리 대중음악의 편식이 심하다는 것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예이다. 우리 가요계는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연재소설 - 발바닥을 긁는 아내 ④
찬물에 샤워를 한 후 알몸으로 주방에 갔다. 냉장고 문을 열어 물병을 꺼내 병째 물을 마셨다. 아내가 보았다면 화를 냈을 것이었다. 나는 냉장고에 물병을 집어넣고 어두운 거실을 쳐다보았다. 반쯤 열린 창문 틈으로 바람이 들어왔다. 커튼이 바람에 한번은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계소식]춘천 MBC 예술극장 음악회
춘천 MBC 예술극장 음악회 춘천 MBC 『예술극장 음악회』가 오는 29일 오후7시 MBC공개홀에서 열린다. 이번 『예술극장 음악회』에는 플루트 앙상블 ‘코드(Chord)’와 하피스트 최영진, 소프라노 이명희씨가 나와 따뜻한 봄기운을 전해준다. ‘코드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보도]학내 자치문화공간 진단
우리학교의 문화시설이나 공간은 매우 부족하다. 그래서 대부분의 학생들은 공강 시간이나 방과후의 시간을 당구장, 피씨방, 노래방 등의 공간에서 보낸다. 학생들이 수업외에 다른 시간은 학교밖에서 보내고 있는 것이다. 이것은 학교안의 시설들이 학생들의 다양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연재소설 - 발바닥을 긁는 아내 ③
부끄러움보다는 ‘환멸’이 훨씬 진보적이라는 생각을 했다. 커피를 들고 통유리창 밖을 내다보았다. 맞은 편 건물 옥상 위에 남자 두 명이 서 있었다. 그들은 담배를 피우며 아래쪽을 내려다보았다. 한 남자가 길게 목을 늘어 뺐는데 그가 건물 아래로 곤두박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계소식]세계적인 재즈 가수 로라피치 공연
세계적인 재즈 가수 로라피치 공연 오는 3월21일(수) 오후 7시 강원대 백령문화관에서 로라 피지(Laura Fygi)의 공연이 열린다. 로라피지는 그동안 TV광고를 통해 우리에게 가까이 있는 가수였고, 영화 『프렌치키스』에 노래가 삽입되면서 많은 사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나 완전히 새됐스∼!
뭐달라구 뭐 혼날라구 혼 힘내자구 힘 어쩌라구 어 나 한순간에 새됐스 당신은 아름다운 비너스 이랬다가 저랬다가 왔다 갔다 나 갖다가 너는 밤낮 장난하나… 요즘 쇼킹한 가사와 그에 걸맞는 무대매너로 주목받고 있는 신인가수의 노래가사 일부분이다. 아직도
한림학보   2002-10-25
[학술] [학술보도]가상캠퍼스, 학술 교류의 장으로 열려라!
올해부터 우리학교가 한국가상캠퍼스에 가담해 사이버 강의를 실시하게 됐다. 가상 캠퍼스는 지난 97년, 교육부의 가상대학 시범운영 사업계획에 따라 ‘컨소시엄을 통한 교육자원의 시너지 효과’, ‘수요자 중심의 열린교육’, ‘교육의 생산성 향상’등을 목표로
한림학보   2002-10-25
[학술] [학술단신]역사문제연구소 정기 토론회
▲역사문제연구소 정기 토론회 역사문제연구소 정기 토론회가 ‘역사학과 마르크스주의’라는 주제로 오는 3월23일 역사문제연구소 강당에서 열린다. 이번 토론회는 고려대 정태헌 교수의 사회로 이뤄지며 순천대 강성호 교수의 발표와 성공회대 김동춘 교수와 윤해동
한림학보   2002-10-25
[문화] [문화]연재소설 - 발바닥을 긁는 아내
그녀와 눈이 마주친 나는 약간은 짓눌린 목소리로 담배를 주문했다. - 비닐에 담아주세요. 휴대전화를 한 손으로 빙글거리며 걷고 있었다. 아파트 라인마다 늙은 경비들이 꾸벅이며 졸고 있거나 멀뚱하게 길 위를 보고 있거나 신문을 보고 있거나……. 엘리베이
한림학보   2002-11-02
[문화] [문화]민주노총 강원지역본부 역사기행을 다녀와서
‘춘천의 가을은 없다’라는 말이 맞을 정도로 주말날씨는 가을인지 겨울인지 구분 안되게 한낮인데도 불구하고 흐리고 조금은 춥게 느껴졌다. 거기다 춘천 쪽에서 역사기행을 가는 사람들이 생각보다 적어서인지 더욱 날씨 탓을 하게 만들었다. 하여튼 버스는 예정
한림학보   2002-11-03
[문화] [문화보도]연극 『전태일』을 보고
‘내 죽음을 헛되이 말라’고 외치며 죽어간 민중의 아들 전태일이 연극 무대에서 다시 살아났다. 전태일 30주기를 맞이해 극단한강은 지난 6일 강원대 백령문화회관에서 전태일의 불꽃같은 삶을 무대에 올렸다. 전태일의 어린시절 품팔이 시절부터 노동운동을 하
한림학보   2002-11-03
[학술] [서평]우리 일상의 언어를 고발해야할 때
“나는 고발한다”는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 자신들을 고발하는 정치외교학과의 김영명 교수가 최근에 펴낸 책이다. 이 책에서 김영명 교수는 우리 자신 뿐만 아니라 우리의 선조까지도 고발하고 있다. 우리의 말과 글이 오랜 역사 동안 중국에 그리고 일본에 짓눌
한림학보   2002-11-03
[문화] [책]각 분야 교수들이 추천한는 '방학동안 읽을만한 책'
인간에게 협력은 왜 필요한가 이 책의 원래 제목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이기적 시대에서의 윤리』(How Are We to Live?: Ethics in an Age of Self-Interest)이다. 저자인 피터 싱어(Peter Singer)는
한림학보   2002-11-03
[학술] [학술기획]춘천지역 유적 현황과 그 의미
선사시대 춘천지역 중부지역 내 역사의 한 획 그어 문화유적에 대한 적절한 보호정책 통해 정체성 확보해야 춘천지역은 선사시대 이래로 현재에 이르기까지 강원영서지역의 중심적인 위치를 차지하면서 춘천지역만의 특색있는 발전을 지속해오고 있다. 그러나 최근 들
한림학보   2002-09-15
[학술] [학술]재미있는 서양지성사-뉴튼
영국 소지주의 유복자로 태어난 뉴튼은, 어머니가 생후 2년만에 재가해서 그의 곁을 떠나 어린 시절을 할머니와 함께 보냈다. 뉴튼은 의붓아버지가 죽어서 어머니가 다시 돌아올 때까지 9년 동안을 어머니와 떨어져 지냈다. 어린 시절의 이런 모성결핍은 그의
한림학보   2002-09-15
[학술] [학술단신]유네스코 가상 정보센터 발족
유네스코 가상 정보센터 발족 유네스코 한국위원회는 최근 서울 중구 명동 유네스코회관에서 ‘유네스코가상국제정보센터(KUVIC)’발족식을 갖고 본격 서비스를 시작했다. KUVIC(http://kuvic.unesco.or.kr)에서는 유엔과 유네스코 등 국
한림학보   2002-09-15
[문화] [문화기획]기존 엘리트 영화에 항거하는 하나의 혁명-도그마 영화
최초의 순간들이 지나고 제도와 산업의 외피를 입어가며 순수함을 잃어갈 때 어떤 이들은 처음으로 회귀해 위기를 극복하고자 한다. 언제나 처음 경험이 인생의 중요한 뿌리가 되기 때문이다. ‘도그마(Dogma)’의 핵심은 처음으로 돌아가자는 것이다. 오늘날
한림학보   2002-09-15
[문화] [문화계소식]나른한 봄에 듣는 재즈피아노의 향취
나른한 봄에 듣는 재즈피아노의 향취 나른한 봄에 어울리는 재즈 피아노 공연이 28일 오후 8시 서울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 무대에 선다. 테크노부터 명상음악까지 다양한 음악을 해온 일본 피아니스트 사카모토의 첫 내한 공연이기도 해 많은 팬들의 관심을 모
한림학보   2002-09-15
[문화] [문화]사랑과 진실에 대한 끝없는 탐구
▲‘영화는 시작 5분이 중요해’ ‘다이하드만 보더라도 시작 오분이 죽이잖아’ 영화의 처음 그 시작 ‘오분 레파토리’는 이 영화속에서 4번이나 반복되더라구요. 매번 순서는 바뀌는데 결국 기막힌 조합이 이뤄지는 걸 보면서 많은걸 느꼈어요. 하나의 대사가
한림학보   2002-09-15
 61 | 62 | 63 | 64 | 65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캠퍼스라이프센터 9-308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래(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