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2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한림원] TV뉴스 바로보기
학자들은 뉴스를 두 가지로 분석한다. 하나는 뉴스는 현실을 충실하게 반영하는 것이라는 현실반영론이다. 뉴스는 객관적 사실을 시청자에게 있는 그대로 전달하는 것으로, 현실을 편견 없이 왜곡되지 않게 보도하는 것이라는 주장이다. 다른 하나는 현실구성론이다
한림학보   2019-05-11
[오피니언] [독자기고] 일본, 새로운 연호 ‘레이와(令和)’ 시대 열리다
2019년 4월 1일 일본의 새로운 연호가 발표됐다. 나루히토 친왕의 연호는 ‘레이와(今和)’. 1989년 ‘헤이세이(平成)’ 연호 발표 이후 30년 만이다. 이번 일본의 일왕 즉위식은 전례에는 없던 일이 일어나는데, 일본 헌정 사상 최초로 천황의 생
한림학보   2019-05-11
[오피니언] [사설] 논란 속에 열리는 대동제
꽃피는 5월, 학생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하는 축제 기간이 돌아왔다.매년 각 대학은 학업에 지친 학생들의 심신을 달래고 에너지 증진을 위해 대학축제를 개최한다. 우리 대학 역시 각종 오락요소를 포함한 ‘대동제(大同祭)’가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한림학보   2019-05-11
[오피니언] [사설] 정부ㆍ지자체ㆍ업체 부끄러운 줄 알아야
전국의 버스 노동자들이 총파업을 예고했다. 최악의 경우, 오는 15일에는 전국에서 2만여대의 버스가 운행을 멈출 수도 있다. 하지만 이들의 파업은 국민 편의를 볼모로 잡은 집단이기주의로만 보기는 어렵다. 오히려 생존권을 지키려는 싸움에 가깝다.그간 버
한림학보   2019-05-11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방탄커피‘방탄커피(bulletproof coffee)’란? 아메리카노에 버터와 MCT오일(코코넛에서 추출한 중쇄지방산 오일)을 타서 먹는 커피를 말한다. ‘총알도 막아낼 만큼 강한 에너지를 담은 커피’라는 의미로 주로 공복에 마신다. 방탄커피는 본래
한림학보   2019-04-27
[시사] [명저를 만나다] 우리에게는 사색하고 글을 쓸 공간과 돈이 필요하다
“여성이 픽션을 쓰려면 돈과 자기만의 방이 있어야 한다.” 버지니아 울프의 『자기만의 방』 1장에 나오는 유명한 문장이다. 『자기만의 방』은 영국의 작가 버지니아 울프(1882~1941)가 케임브리지 대학교 내 여자대학인 거턴과 뉴넘에서 ‘여성과 픽션
한림학보   2019-04-27
[교양]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조선 영·정조때의 변상벽, 일명 ‘변고양이’ ‘변닭’ 약점 보인 산수화대신 동물화로 조선 최고 올라
지난 시간에는 소 그림으로 잘 알려진 국민 화가, 이중섭이 닭에 대한 작품도 다수 남겼다는 글을 전했다. 오늘은 이중섭에 대해 몇 자 더 얹은 뒤, 닭을 사랑한 다른 이들의 작품도 소개하고자 한다.세상 그 누구보다 사랑했던 가족들과 생이별을 한 채,
한림학보   2019-04-27
[오피니언] [한림원] 학부모님에게 문자한통을 보내며
지난 2월 하나있는 아들을 군에 보냈다. 불 꺼진 빈 방을 바라보며 허전한 마음을 달래고자 해군교육사령부 홈페이지를 지난 몇 개월 동안 수도 없이 들락날락거렸다. 자식을 군대에 보낸 부모들의 모임카페에도 가입하여 열심히 글도 읽고 자료도 찾아보며 상심
한림학보   2019-04-27
[오피니언] [독자기고] 기숙사의 개념을 바꾸다
“왜 자취를 하지 않고 기숙사에 살아?”기숙사에 살고 있다고 말했을 때, 많은 친구들은 오히려 의아하게 생각했다. ‘자유’와 연관돼 보이는 대학생활에서 ‘자취’는 대학생활을 가장 잘 나타내는 거주문화로 자리 잡고 있던 것이다. 새벽 시간 출입이 자유롭
한림학보   2019-04-27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살찐 고양이 법‘살찐 고양이 법’이란? 기업 임직원의 최고 임금을 제한하는 법안을 말한다. 임금 격차의 상한선이 필요성이 대두하자 제정됐다. '살찐 고양이'(fat cat)는 탐욕스럽고 배부른 기업가나 자본가를 상징한다. 1928년 저널리스트 프랭크
한림학보   2019-04-06
[문화] [명저를 만나다] ‘만들어진’ 여성의 현실과 역사에 대한 통찰
페미니즘에 관심없는 사람이라도 “여자는 여자로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진 것이다.”라는 구절은 한번쯤 접해봤을 것이다. 이 말은 훗날 페미니즘 이론이 정교화되고 발전하면서, 생물학적 성(sex)과 사회적 성(gender)을 구분하는 논리에 의미심장
한림학보   2019-04-06
[교양]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이중섭 작품에서 소와 함께 주요 소재였던 닭 행복했던 원산 시절 떠올리는 가족 사랑의 매개
지난 시간에는 닭을 사랑한 화가 샤갈에 대한 이야기를 전해봤다. 닭과 관련된 화가로 러시아와 프랑스에 샤갈이 있다면 한국에는 20세기의 천재 화가이자 비운의 주인공인 이중섭이 있다.1916년 평안남도 평원에서 지주의 3남매 중 막내로 태어난 그는 어려
한림학보   2019-04-06
[오피니언] [한림원] 낙전도전
논어에 “도를 현재 잘 아는 사람보다 좋아하는 사람이 더 낫고, 도를 현재 좋아하는 사람보다 즐기는 사람이 더 낫다”라는 말이 있다. 그 의미는 도를 현재 많이 알고 있는 사람은 현재 많이 알고 있지만 후에 싫어지면 더 이상의 발전이 없으나, 좋아하는
한림학보   2019-04-06
[오피니언] [독자기고] 뻔한 이야기
지나가는 고등학생을 붙잡고 지금 가장 큰 고민이 무엇이냐고 물으면, 아마 십중팔구는 바로 성적이라고 할 것이다. 익숙한 이야기다. 하지만 보편적이고 흔하다고 해서 결코 그 무게가 가볍거나 깊이가 얕은 것은 아니다. 매달 보는 모의고사 성적 하나에 울고
한림학보   2019-04-06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메칼프 법칙‘메칼프 법칙(Metcalfe’s Law)’이란? 네트워크의 가치는 연결된 사용자 수의 제곱에 비례한다는 법칙이다. 즉 네트워크에 일정 수 이상의 사용자가 모이면 그 가치가 폭발적으로 늘어난다는 것이다. 결국 신규 네트워크 사용자를 획득할
한림학보   2019-03-30
[교양] [심훈 교수의 '식탁위의 인문학'] 샤갈의 작품에서 중요한 그림 소재였던 닭 종교, 고향, 자신을 중첩적으로 투영한 상징
역사상 가장 유명한 닭 그림으로는 무엇을 떠올릴 수 있을까? 무수한 화가들이 무수한 닭 그림들을 그렸겠지만 필자에게 가장 먼저 떠오르는 작품은 마르크 샤갈의 ‘수탉’이다. 우리에게는 ‘눈 내리는 마을’과 ‘푸른 빛의 서커스’로 잘 알려진 샤갈은 사실,
한림학보   2019-03-30
[오피니언] [한림원] 우리의 평생 동반자 미생물
미생물은 눈에 보이지 않는 작은 생명체다. 대표적으로 세균, 곰팡이, 바이러스 등이 있다. 우리는 어린 시절부터 세균의 위험성과 청결, 위생 관념에 대해 지속적으로 교육받고 있다. 어릴 때 봤던 애니메이션(예를 들어, 호빵맨, 코코몽)에서도 늘 ‘세균
한림학보   2019-03-30
[오피니언] [독자기고] HID에 대한 오해와 진실
나는 2019년 1학기 외국인 기숙사(HID) 사생위원단이라는 직책을 맡았다. 4년 간 학교를 다니며 친구들에게 어떤 기숙사를 살 것이냐고 물어보면 HID에 살고 싶다는 사람은 전혀 없었다. 사생위원단 입장에서 안타깝게 느껴졌다. HID는 타관에 비해
한림학보   2019-03-30
[오피니언] [사설] 카셰어링 사업, 안전 대책 마련해야
쏘카, 그린카 등 카셰어링의 허점이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해당 업체들은 구체적인 해결방안을 모색 중이다. 그러나 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도 별다른 방안은 아직까지 없어 보인다.우리 대학은 올해부터 카셰어링 존을 설치했다. 학생들의 편의를 목적으로 만들었
한림학보   2019-03-30
[오피니언] [사설] 창업, 선택이 아닌 필수
청년 실업, 구직난의 반복으로 취업난이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창업이 한 줄기 빛이 되고 있다.창업은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으며 이제는 대학생 또한 적극적으로 창업에 뛰어들고 있다. 대학 창업통계 조사 결과에 따르면 2017년 학생 창업 기업은 1천5
한림학보   2019-03-30
 31 | 32 | 33 | 34 | 35 | 36 | 37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특별자치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캠퍼스라이프센터 9-308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성민(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