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2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 [문화 두드林] 정
[正義를 수호하는 멋진 이들]“하늘에서 정의가 빗발친다 xx야”영화 ‘청년경찰’은 주먹과 젊음만 믿고 겁 없이 사건 현장으로 뛰어든 두경찰대생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강하늘과 박서준 두미남 배우의 케미를 보려 영화관을 찾은 인파로 북적북적했던 영화관
한림학보   2023-11-18
[문화] [도전! 장원급제] 감기
한림학보   2023-11-18
[시사]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1. 좀비기업한해 동안 번 돈으로 대출 이자조차 감당하지 못하는 기업을 의미한다. 다시 말해 영업이익을 이자 비용으로 나눈 비율)이 ‘1’ 미만인 기업을 뜻한다. ‘좀비기업’인 상태가 3년 이상 지속되는 경우(이자보상비율이 3년 이상 1 미만인 경우)
한림학보   2023-11-11
[교양] [숫자의 인문학] 자신의 재능을 시기한 이들에 의해 살해된 피타고라스 다른 지방으로 피신해 숨어살다 사망했다는 설도 있어
드디어, 피타고라스의 최후에 대한 이야기이다. 사실, 피타고라스만큼이나 중요한 인류 초기의 수학자로는 역시, 그리스의 유클리드를 꼽아볼 수 있다. 라파엘로의 ‘아테네 학당’에서 오른쪽 아래에 컴퍼스를 들고 있는 주인공인 유클리스는 그리스의 식민지였던
한림학보   2023-11-11
[오피니언] [독자기고] Time to say Good Bye
내 인생 마지막 졸업이다. 세상이 내게 초등학교 졸업, 중학교 졸업, 고등학교 졸업에 이제는 대학교 졸업까지 하라 한다. 쓸쓸한 가을이라 그런지, 작별을 앞에 두고 있어 그런지 마음 한켠에 찬바람이 불어온다.졸업은 다음 단계로 넘어가는 문이다. 그러나
한림학보   2023-11-11
[오피니언] [사설] 소탐대실(小貪大失)
김포시 서울 편입론이 논란이 되고 있다. 국민의힘에서 최근 들어 추진 중인 사안으로, 경기도에서 애매한 위치가 될 바에야 서울에 들어가겠다는 논지다. 옛말에 용의 꼬리보다 뱀의 머리가 낫다 했는데, 이번에는 뱀의 꼬리보다 용의 꼬리가 되려 하고 있다.
한림학보   2023-11-11
[오피니언] [사설] 취업전선, 학교와 헤쳐나가야
전쟁 같은 취업 전선 속에서 살아남고 싶다면 대학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전세계 최하위권의 출산율과 인구 감소 속에도 청년 취업은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 정부도 계속 청년 취업 정책을 내놓고 있지만 대졸이라는 학력을 가진 자들에게 성이 차지 않는
한림학보   2023-11-11
[문화] [문화 두드林] 추위
[추위를 버티자 ‘이한치한’]이번 문화두드림의 주제는 ‘추위’다. 추위를 견디고자 하면 여름의 ‘이열치열’과 같이 ‘이한치한’이 있다. 그렇기에 겨울을 미리 떠올리며 추위와 맞서 싸우자는 의미로 ‘겨울왕국’을 추천하고자 한다.눈과 얼음을 다스릴 수 있
한림학보   2023-11-11
[문화] [도전! 장원급제] 비상
한림학보   2023-11-11
[기획] [기획] 春川 속의 秋川, “단풍 보러 오세요~”
단풍이 절정에 다다랐다. 이 단풍이 떨어지면 또 일년을 기다려야 한다. 본보가 춘천 내 단풍 명소 4곳을 소개한다. ·사색의 길사색의 길은 어느덧 학우들이 산책할 때 찾는 곳이 됐다. 특히 가을에 인상적인 사색의 길의 위치는 대학본부별관부터 창업보육센
한림학보   2023-11-04
[시사]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1. 카이로 평화회의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 전쟁을 평화적으로 중재하려고 세계 각국 정상들이 이집트 카이로에서 참여한 회의를 말한다. 지난 21일 알자지라에 따르면 UN, 유럽연합,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그리스
한림학보   2023-11-04
[교양] [숫자의 인문학] 영혼 윤회설 믿었던 신비로운 수학자, 피타고라스 콩 먹으면 영혼 윤회의 생명 법칙 깨진다고 믿어
지난 시간에는 ‘피타고라스의 정리’ 및 무리수의 발견과 관련된 일화를 소개했다. 이번에는 ‘피타고라스의 정리’가 수학과 서구 철학에서 의미하는 바에 대해 이야기해 보겠다.‘피타고라스의 정리’는 후대의 기하학 발전에 엄청난 영향을 미쳤다. 이전까지는 빗
한림학보   2023-11-04
[오피니언] [독자기고] 깊은 한숨과 엉킨 실타래
요즘 들어 부쩍 한숨을 쉬는 순간이 많아졌다.아침에 눈을 뜨며 일어나 학교 갈 준비하며, 오르막을 지나야 나오는 학교에 향하며, 강의를 듣기 전 수업 준비하며, 강의가 끝나고 잠시 쉴 때, 모든 강의를 듣고 집으로 향할 때, 집으로 와 과제를 하며,
한림학보   2023-11-04
[오피니언] [사설] ‘대학 법원’으로 학생 정치 강화해야
대학 법원의 도입이 학칙과 세칙 해석 갈등을 방지할 수 있다. 우리 대학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와 동아리연합회(동연회)가 갈등을 빚었다. 갈등의 사유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회칙에 대한 양측의 해석 차이가 눈에 띈다. 우리 대학에는 현재 학생회칙,
한림학보   2023-11-04
[오피니언] [사설] 마약 청정국이라 자부하던 한국, 결국 뚫렸다
유명 연예인 이선균과 G-Dragon(지드래곤)의 마약 관련 소식이 터지며 대한민국에 마약 공포가 다시 휩싸였다.이선균은 마약 투약 사실이 확인됐으며 함께 마약을 한 업소 종업원을 포함해 관련 인물들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나의 아저씨’에서
한림학보   2023-11-04
[문화] [문화 두드林] 전쟁
[이유 없는 싸움은 그만]영화의 처음과 끝내 등장하는, 작품을 관통하는 대사가 하나 있다. “우리가 왜 싸우는데?”극의 마지막 전투에서 은표는 인민군인 정윤에게 묻는다. 이에 확실하게 알고 있었는데 너무 오래돼서 까먹었다 답한다. 휴전 협정이 이루어지
한림학보   2023-11-04
[문화] [도전! 장원급제] 평화
한림학보   2023-11-04
[시사] [시사] 신문에서 보는 시사상식
1. 2차 전지충전해 반복사용이 가능한 전지를 말한다. 화학반응 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바꾸는 과정에서 방전되는 1차 전지와는 차이가 있다. 2차 전지는 휴대전화, 노트북, 디지털카메라 등 전자기기에 리튬이온 전지가 많이 사용되고 있으며 전기차 배터리도
한림학보   2023-10-28
[교양] [숫자의 인문학] 기하학 발전에 크게 기여한 ‘피타고라스 정리’ 신의 실수로 여겨진 ‘무리수’ 발견으로 이어져
오랜만이다. 추석 연휴와 중간고사를 전후로 무려 5주만의 재회이다. 독자 여러분의 기억을 떠올리기 위해 이번 학기초에 소개한 ‘숫자 인문학’의 내용을 간단히 요약하자면, 숫자와 관련된 인류의 금기에서부터 미술과 음악에서 사용되는 숫자와 함께 수학에서
한림학보   2023-10-28
[오피니언] [한림원] 재미있는 동사(verb)의 힘
의사소통을 위해 필요한 요소는 '누가, 무엇을, 언제, 어디서, 왜, 어떻게, (안)하다'의 6하 원칙의 내용이다. 이 중에서 문장을 구성하는데 반드시 필요한 것은 사건(event)을 기술하는 'V (안)하다'의 동사(V: verb)라고 할 수 있다.
한림학보   2023-10-2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4252 강원특별자치도 춘천시 한림대학길 1 캠퍼스라이프센터 9-308호 한림학보사
제보 및 문의 : news@hallym.ac.kr / 033-248-28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성민(간사)
Copyright © 2005 한림학보. All rights reserved. news@hallym.ac.kr